방탄소년단 美 NBC '지미 팰런쇼' 출연, 5일 동안 'BTS 위크'
2020. 09.23(수) 11:04
방탄소년단 지미팰런쇼 BTS 위크
방탄소년단 지미팰런쇼 BTS 위크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NBC 인기 프로그램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The Tonight Show Starring Jimmy Fallon, 이하 지미 팰런쇼)에 출연한다.

'지미 팰런쇼'는 오는 28일(이하 현지시간)부터 10월 2일까지 5일 동안 방탄소년단을 위한 특별 방송을 기획했다. 일명 'BTS 위크(Week)'를 맞아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다양한 구성으로 방탄소년단의 여러 매력을 보여 줄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1일 발매한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를 비롯해 5일간 매일 다른 곡의 퍼포먼스를 펼치며, 스페셜 코너와 인터뷰 등을 통해 전 세계 팬들과 만난다. '지미 팰런 쇼'에서 특정 아티스트를 위한 주간 기획을 편성하는 건 매우 이례적이다.

지난 2018년 9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의 타이틀곡 '아이돌(IDOL)', 수록곡 '아임 파인'(I'm Fine)'을 부르며 '지미 팰런쇼'에 처음 출연한 방탄소년단은 지난 2월에도 '지미 팰런쇼'에서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7)의 타이틀곡 '온(ON)'의 첫 무대를 펼친 바 있다.

당시 뉴욕의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Grand Central Terminal)에서 마칭 밴드, 다수의 안무가들과 호흡을 맞춘 역동적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약 7개월 만에 '지미 팰런쇼'의 특별 기획 'BTS 위크' 방영 소식이 전해지자 전 세계 팬들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지미 팰런쇼'의 진행자인 영화배우 겸 코미디언 지미 팰런 역시 "방탄소년단이 다시 '지미 팰런쇼'에 나오게 돼 기쁘다. 그들은 항상 잊을 수 없는 퍼포먼스를 보여 주는 그룹"이라며 "지난 번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을 통째로 비워 공연했기 때문에 이번에는 더 나은 것을 보여 줘야 하는 큰 숙제를 안았다. 하루 밤 공연보다 더 큰 것이 무얼까? 그것은 바로 주간 편성"이라며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NBC 지미 팰런쇼 티저 이미지 ]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BTS 위크 | 방탄소년단 | 지미 팰런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