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파니 "♥ 브래디 앤더슨, 말다툼으로 사랑 시작"(불후의 명곡)
2020. 09.26(토) 18:23
불후의 명곡 김완선 김경호 스테파니 알리 정미애 듀에토 루시
불후의 명곡 김완선 김경호 스테파니 알리 정미애 듀에토 루시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불후의 명곡' 가수 스테파니가 남자친구 브래디 앤더슨에 대해 이야기했다.

26일 저녁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은 김완선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김경호 스테파니 알리 정미애 듀에토 루시가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이날 김신영은 스테파니를 소개하며 "데뷔 이후 첫 열애설로 화제가 되지 않았나. 남자친구가 전 메이저리그 선수다. 23살 차이"라고 이야기했다. 스테파니는 전 메이저리그 선수 브래디 앤더슨과의 열애를 공식 인정하며, 데뷔 후 처음으로 공개 열애 중이다. 스테파니와 브래디 앤더슨은 23살의 나이 차이를 넘어 사랑을 이어가고 있다.

스테파니는 남자친구인 브래디 앤더슨과의 첫 만남에 대해 "처음 만난 건 8년 전에 제가 발레리나로 활동하고 있을 때 발레단 연회장에 초청된 셀럽으로 만났다"고 말했다.

이어 스테파니는 "브래디 앤더슨이 지금도 이야기한다. '여자 번호를 물어본 건 네가 처음'이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스테파니는 브래디 앤더슨과 말싸움 끝에 열애를 시작하게 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스테파니는 "제가 부상 때문에 얼음 찜질을 하느냐 마느냐에 따라서 언쟁이 있었다"면서 "브래디 앤더슨은 한방 치료에 대해 믿지 않는다. '남자친구가 전 메이저리그 선수였으면 말을 들어야 하지 않느냐'고 하더라. 그때 남자친구라는 소리를 처음 들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불후의 명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불후의 명곡 | 브래디 앤더슨 | 스테파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