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유명 배우 다케우치 유코, 오늘(27일) 숨진 채 발견…향년 40세
2020. 09.27(일) 10:38
다케우치 유코
다케우치 유코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일본의 유명 여배우인 다케우치 유코가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40세.

27일 NHK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다케우치 유코는 이날 오전 도쿄 시부야구에 위치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다케우치 유코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원인과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1980년생인 다케우치 유코는 1998년 영화 '링'으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환생' '봄의 눈' '골든 슬럼버' 등에 출연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다케우치 유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