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육대', 올해는 '아이대'…NCT·몬스타엑스·아이즈원·하성운 '★라인업'
2020. 10.01(목) 09:54
아이대,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
아이대,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2020 추석특집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의 서막이 오른다. ‘안방 1열’에서 지켜보고 있을 팬들을 위한 관전 포인트 세 가지가 공개됐다.

1일 오후 5시 40분부터 110분간 방송하는 2020 추석특집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이하 ‘아이대’)에는 시대의 흐름에 가장 최적화된 종목이자 팬들의 열화와 같은 호응을 얻어 왔던 e스포츠의 격전이 펼쳐진다.

몬스타엑스부터 아이즈원까지 국내 최정상급 아이돌이 출전하는 것은 물론, ‘배틀 그라운드 모바일’과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두 가지 게임이 진행된다.

국내 최정상급 아이돌 출전, 증명된 실력의 게임왕 vs 재야의 신흥 고수!

이번 ‘아이대’의 화두는 단연 우승의 주인공이다. 우선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에는 지난 2019 추석특집 대회의 초대 우승자 NCT DREAM과 2020 설특집 대회의 우승자 박지훈, 하성운, 김재환이 모두 출전을 알려 이번 대회 왕좌에 오를 주인공은 누가 될지, 과연 신흥 고수 루키가 나타나 왕좌를 탈환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더불어 ‘아이대’에서 처음 선보인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에도 출전 아이돌들의 놀라운 활약을 예고한다. 이들은 처음 열린 대회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기 위해 피나는 연습을 했다고 전해져 초대 우승의 영예를 누가 차지하게 될지 또한 화제를 모은다.

넘치는 승부욕·예능감, e스포츠 예능의 정석

이제는 누구나 즐겨하는 모바일 게임의 시대, 그 게임을 아이돌들이 하는 것을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재미있다. ‘아이대’는 여기에 e스포츠의 묘미인 박진감 넘치는 경기까지 펼쳐진다. 아이돌 출전 선수들은 프로 선수급 승부욕과 집중력으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 넘치는 경기를 만들었다는 게 제작진의 전언이다.

‘아이대’ MC 슈퍼주니어 신동과 홍진영은 “이렇게 재밌는 e스포츠대회는 처음이다”라며 “너무 재밌어서 시간 가는 줄 몰랐다”고 해 흥미진진한 현장을 기대케 한다.

이에 더해 예능감 넘치는 ‘예능돌’의 대활약도 빼놓을 수 없는 꿀잼 요소다. 게임 속 격전지에서 평화롭게 춤을 추는가 하면, 레이싱 게임에서 치열한 꼴찌 다툼을 하는 등 ‘예능돌’의 엉뚱 발랄한 모습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해 기대감을 더한다.

시대에 발맞춘 야외 특설 경기장, 화려한 비주얼

‘아이대’에서만 볼 수 있는 또 하나 주목해야 할 점은 시대에 발맞춰 특별히 설치된 야외 경기장이다. 개별 부스에 화려한 조명까지 더해져 마치 예술 작품을 방불케 하는 비주얼을 뽐낸다. 어디서도 볼 수 없던 신선한 그림으로 시청자들의 보는 재미까지 더할 예정이어서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아이대’ 측은 “출전하는 아이돌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도록 야외에 경기 부스를 설치했다. 화려한 조명으로 시각적 아름다움을 더할 수 있었다”면서 “시청자분들과 팬분들에게 재미를 드리기 위해 노력한 모든 아이돌 선수들에게 응원 부탁드리며, 새롭게 추석특집으로 편성된 ‘아이대’만의 특별한 매력을 방송으로 꼭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이대 |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