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빅리그' 첫 출연 민찬기 "앞으로도 '꿀잼' 예상"
2020. 10.05(월) 12:27
민찬기
민찬기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민찬기가 ‘코미디빅리그’ 첫 출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민찬기는 지난 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코미디빅리그' 2020년 4쿼터 첫 라운드의 '1%' 코너에 등장했다.

'1%'는 코미디언 양세찬, 장도연 콤비가 다시 뭉쳐 새롭게 선보인 코너다. 대한민국 99%의 사람들과 단 1%의 사람은 어떻게 다를지 비교하며, 1%의 예상치 못한 돌발 행동을 코믹스럽게 풀어냈다.

코너에서 민찬기는 99%의 남자로 등장해 훈훈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코너 출연과 동시에 민찬기의 이름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는 등 관심을 받았다.

방송 이후 민찬기는 소속사 n.CH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첫 촬영이라 긴장되는 마음에 걱정했는데, 준비 과정부터 촬영이 끝날 때까지 장도연, 양세찬, 최성민 등 선배님들과 현장의 모든 분들이 따뜻하게 격려해주시고 잘 챙겨주셨다. 덕분에 촬영에 들어간 뒤부터는 설레고 재미있게, 무사히 첫 촬영을 마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다음 촬영이 벌써부터 기대된다. 앞으로도 '꿀잼'을 예상한다"면서 "새롭게 출발하는 마음으로 시청자 분들께 즐거운 웃음을 전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n.CH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민찬기 | 장도연 | 코미디빅리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