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빅스 엔·정진운, 오늘(7일) 미복귀 전역
2020. 10.07(수) 06:50
샤이니 키, 빅스 엔, 정진운
샤이니 키, 빅스 엔, 정진운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샤이니 키(김기범), 빅스 엔(차학연), 정진운이 제대했다.

7일 키, 엔, 정진운이 나란히 만기 전역했다.

최근 말년 휴가를 나온 세 사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부대 복귀 없이 전역하라는 국방부 지침에 따라 별도의 행사 없이 미복귀 전역한다.

키, 엔, 정진운은 지난해 3월 4일 함께 훈련소에 입소했다. 이후 군악대에서 군 복무를 했다. 특히 빅스 엔은 육군이 제작한 창작 뮤지컬 '귀환'에 출연하는 등 연기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전역을 앞두고 키는 최근 SNS를 통해 팬들에게 안부 인사를 전했다. 엔 역시 말년 휴가를 기념해 SNS로 안부를 전했다. 전역 이후 세 사람의 펼칠 활동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빅스 | 샤이니 | 정진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