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치미' 김국한 "손주들 오면 죽은 척 해"
2020. 10.10(토) 23:13
동치미 김국한
동치미 김국한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속풀이쇼 동치미' 김국한이 손주들의 방문에 당황했다.

10일 밤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서는 '자식은 오면 반갑고 가면 더 반갑다?'라는 주제로 꾸며진 가운데, 김국한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김국한의 아내는 "남편이 코로나19 때문에 행사가 없어지면서 방송 스케줄 아니면 거의 집에 있다"고 말했다.

이 가운데 김국한은 손주들이 온다는 소리에 "큰일 났다"면서 매트를 깔기 시작했다. 김국한의 아내도 트로피 등 귀중품들을 서랍장 안에 넣으며 손주들의 방문에 대비하기 시작했다.

김국한은 "손주들이 오면 죽은 척을 한다"면서 손주들의 방문에 난색을 표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N '동치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국한 | 동치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