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블랙핑크 제니, 귀여운 허세美 발산 예고 [T-데이]
2020. 10.18(일) 10:53
런닝맨
런닝맨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런닝맨'에서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귀여운 허세미를 발산한다.

18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는 블랙핑크가 출연해 팔색조 매력을 뽐낸다.

블랙핑크 멤버 제니는 과거 '런닝맨' 출연 당시, "원래 겁이 없다"며 자신 있게 '호러룸' 미션을 택했지만 들어가자마자 대성통곡하는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발산한 바 있다.

이어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제니는 '귀여운 허세왕' 활약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제니는 모든 미션마다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이며 멤버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고. 특히 술래잡기 미션에서는 "잡으러 가자"며 의욕 넘치는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멤버들을 꼭 잡겠다며 자신감을 내비쳤지만 뛴 지 얼마 안 돼 곡소리를 연발하며 주저앉는 모습으로 귀여운 허세 매력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블랙핑크는 '방을 제일 더럽게 쓰는 멤버'부터 '블랙핑크가 생각하는 팀 내 가장 예쁜 멤버' 등 속마음을 거침없이 밝혔다고 해 궁금증을 키운다.

한편 블랙핑크가 출연하는 '런닝맨'은 18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 블랙핑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