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넷' 22일부터 전국 아이맥스관 전 회차 확대 상영
2020. 10.20(화) 14:32
테넷
테넷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신작 '테넷'이 22일부터 전국 아이맥스 전체 상영관 전 회차로 상영된다.

영화 '테넷'(감독 크리스토퍼 놀란·배급 워너브러더스 코리아)는 지난 8월 26일 개봉 이후 올해 최장 기간 아이맥스관에서 상영됐다. 최근에는 일부 아이맥스 관에서만 상영되었으나, N차 관람을 이어온 관객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이례적으로 아이맥스관 확대 상영이 전격 확정되었다. 여전히 최고의 화제 속에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어 아이맥스관 상영 확대를 계기로 관객들을 다시금 극장으로 불러모을 전망이다.

또한 '테넷'은 코로나 시국을 정면 돌파해 2020년 외화 박스오피스 1위에 기록했고, 22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수성과 총 30일간 일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올해 최장기간 1위에 오른 영화가 되었다. 8월 26일 개봉 이후 9주간 박스오피스와 예매율에서도 상위권을 기록하는 등 여전히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200만 관객 돌파를 앞두고 있다.

'테넷'은 제3차 세계대전을 막기 위해 미래의 공격에 맞서 현재 진행 중인 과거를 바꾸는 이야기로 시간을 거스르는 '인버전'을 통해 과거, 현재, 미래에서 동시에 협공하는 미래 세력에 맞서 시간을 이용하는 작전을 펼친다. 놀란 감독이 20년 동안 아이디어를 개발해 6년에 걸쳐 시나리오를 썼고, '인터스텔라'로 함께 했던 노벨물리학상에 빛나는 세계적인 물리학자 킵 손이 참여하는 등 과학적인 사실에 기초했다.

실제 보잉 747 비행기를 동원한 실제 폭파 장면 촬영과 영화 역사상 최대 규모의 초대형 야외 세트 건설, 미국, 영국, 노르웨이, 덴마크, 에스토니아, 이탈리아, 인도까지 해외 로케이션 사상 역대 최다인 세계 7개국 현지 촬영으로 관객들에게 더욱 실감나는 영화적 경험을 선사한다.

이제까지 본 적 없는 시공간을 넘나드는 역대급 스케일을 반드시 극장에서 만끽해야 한다는 추천이 이어지는 등 개봉 4주차에도 흥행 전망이 밝다. "보면 볼수록 놀라움을 찾을 수 있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절대 놓쳐서는 안 될, N차 관람이 필수인 영화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정점에 오른 놀란 감독의 연출력과 심장을 때리는 숨막히는 액션, 존 데이비드 워싱턴과 로버트 패틴슨 등 배우들의 매력까지 모든 면이 화제가 되었다.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테넷']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테넷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