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원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2020년 받은 가장 큰 선물"
2020. 10.21(수) 09:40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이지원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이지원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이지원이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지원은 21일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를 통해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극본 류보리·연출 조영민) 종영 소회를 밝혔다.

극중 엘리트코스를 밟은 바이올린 전공생 김해나 역으로 활약한 이지원은 "김해나로 고민할 수 있었던 6개월의 시간이 2020년에 받은 가장 큰 선물인 것 같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이지원은 "바이올린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채송아(박은빈)를 지켜보면서 그에게 갖는 미묘한 감정을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많이 고민하고 노력했다"면서 "그런 김해나를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게 해준 따뜻한 현장이었다. 좋은 감독, 스태프, 선배님들을 보며 많이 배웠고 이 경험을 토대로 더 좋은 배우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지원은 최근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뿐만 아니라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등에도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미스틱스토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 이지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