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기록' 신동미 "하희라·신애라 존경, 저도 그렇게 해야죠" [인터뷰 맛보기]
2020. 10.28(수) 12:00
신동미 인터뷰
신동미 인터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신동미가 하희라, 신애라에 대한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

28일 신동미의 인터뷰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 모처에서 진행됐다. 신동미는 27일 종영한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극본 하명희·연출 안길호)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청춘기록'은 현실의 벽에 절망하지 않고 꿈과 사랑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청춘들의 성장기록을 그린 드라마다. 신동미는 극중 주인공 사혜준(박보검)의 매니저인 이민재 역을 맡아 열연했다.

'청춘기록'은 하희라, 신애라 등 '시대의 아이콘'들의 출연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중년 여배우들의 활약상을 바라보는 여배우 신동미의 생각은 어땠을까. 신동미는 이들과 한 작품에 출연한 것에 대해 "정말 좋았다"며 말문을 열었다. "너무나 반가웠고, 내가 어린 시절 하이틴 스타셨던 분들과 같이 연기할 수 있다는 것이 즐거운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신동미는 "나도 누군가의 누나, 언니 역할을 하다가 곧 엄마 역할을 해야 하는 나이다. 작품을 끊임없이 할 수는 없을 것이고, 언젠가는 쉬는 시간이 분명이 생길텐데 그 시간을 잘 이겨내서 선배님들처럼 연기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누가 '배우가 연기를 쉬면 그 3배의 시간만큼 도태가 된다'고 하더라. 선배님들이 그 시간을 채우기 위해 얼마나 많은 노력을 하셨을지 생각이 들고, 나도 그렇게 해야겠다는 각오가 생겼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스타하우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동미 | 청춘기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