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트와이스 모모·사나·채영 “박진영 ‘부부의 세계’ 성대모사, 지겨워”
2020. 10.28(수) 23:48
라디오스타 김국진 김구라 안영미 데프콘 트와이스 나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나이 신곡 아이 캔트 스톱
라디오스타 김국진 김구라 안영미 데프콘 트와이스 나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나이 신곡 아이 캔트 스톱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라디오스타’ 트와이스 모모 사나 채영, 박진영 개인기를 은근히 디스(?)했다.

28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MC 김국진, 김구라, 안영미, 데프콘 진행 아래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나이, 신곡 '아이 캔트 스톱 미(I CAN’T STOP ME)’ 최초 무대 등이 공개됐다.

이날 트와이스 멤버들은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수장이자 프로듀서 박진영 성향을 고백했다. 그는 “박진영 선배님께서 드라마 ‘부부의 세계’ 성대모사에 꽂혀서 엄청 하셨다”라고 운을 뗐다.

모모, 사나는 “정말 우리가 웃으니까 약 20번을 하시더라. 계속 하셔서 지겨웠다”라고 전했다. 트와이스 채영 역시 “저도 ‘부부의 세계’ 성대모사를 좀 한다. 박진영 PD님 하시는 것 보고 ‘나도 좀 하는데’ 그런 생각을 했다”라며 한소희 성대모사를 시전했다.

이번 트와이스 정규 2집 활동에서 멤버 정연 경우 건강 이상 문제로 활동을 쉬게 됐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라디오스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라디오스타 | 모모 | 트와이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