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사춘기 "건강 악화, 심리적 불안 증세로 활동 잠정 연기" [공식입장]
2020. 11.11(수) 14:12
볼빨간사춘기
볼빨간사춘기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싱어송라이터 볼빨간사춘기(안지영)가 건강 악화로 활동을 잠정 연기한다.

소속사 쇼파르뮤직은 11일 공식입장문을 통해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의 건강 상태 및 이후 활동 관련 입장을 전했다.

이에 따르면 안지영은 올해 상반기부터 잦은 건강 악화와 심리적 불안 증세로 전문 의료 기관을 방문해 왔다. 심리 치료와 약물 처방을 통한 치료도 꾸준히 이어왔다.

하지만 불안 증세가 심해지며 당분간 활동 정상 소화가 어려워졌다. 소속사는 "사실상 싱글 앨범 '필름릿'(Filmlet)의 활동이 어려워진 상황"이라며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충분한 휴식과 안정을 취하며 치료에 집중하기로 결정했다. 건강이 회복될 때까지 잠정적으로 활동을 연기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 안지영의 건강과 활동에 관한 억측이나 오해는 삼가달라"며 "회사는 안지영이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볼빨간사춘기는 최근 더블 싱글 '필름릿'을 공개, 두 개의 수록곡 모두를 차트 상위권에 올려놓으며 사랑을 받았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쇼파르뮤직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 볼빨간사춘기 지영의 건강 상태 및 이후 활동 관련하여 공식 입장 알려드립니다.

지영은 올해 상반기부터 잦은 건강 악화와 심리적인 불안 증세로 인해 전문 의료 기관을 방문하였고, 심리 치료와 약물 처방을 통해 꾸준히 치료를 받아왔습니다.

하지만 최근 더욱 심해진 불안 증세로 인해 당분간의 활동을 정상적으로 소화하기 어렵다고 판단, 사실상 싱글 앨범 ‘Filmlet’의 활동이 어려워진 상황입니다.

이에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충분한 휴식과 안정을 취하며 치료에 집중하기로 결정하였으며, 건강이 회복될 때까지 잠정적으로 활동을 연기하고자 합니다.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팬 분들과 모든 관계자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지영의 건강과 활동에 관련한 억측이나 오해는 삼가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지영이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찾아 뵐 때까지 따뜻한 응원 부탁드립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쇼파르뮤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볼빨간사춘기 | 불안 증세 | 안지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