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 '조제' 예고편에 눈물 "정말 몰입했던 것 같다"
2020. 11.17(화) 11:19
조제, 한지민, 남주혁
조제, 한지민, 남주혁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남주혁이 '조제'의 예고편이 상영되던 중 돌연 울음을 터트렸다.

영화 '조제'(감독 김종관·제작 볼미디어)의 제작보고회가 17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김종관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한지민, 남주혁이 출연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고,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해 비대면으로 열렸다.

이날 남주혁은 돌연 2차 예고 영상을 보더니 눈물을 흘려 모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옆에 앉아 있던 한지민 역시 남주혁에게 물들어 눈을 글썽였고, 박경림은 "예고편을 보는 순간 영석(남주혁)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남주혁은 눈물을 흘린 이유에 대해 "정말 몰입을 했던 것 같다"고 말했고, 애써 진정된 한지민은 "이번이 JTBC '눈이 부시게' 이후 두 번째 만남인데, 전 작품에서도 눈만 마주치면 서로 너무 울었다. 촬영할 때 멀리 가 있으라고 하기도 했다. 이런 게 캐릭터가 주는 힘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조제'는 자신을 조제라고 불러달라는 한 여자(한지민)와 만난 영석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12월 10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조제' 제작보고회]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남주혁 | 조제 | 한지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