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굴' 박세완, 21세기형 도굴꾼 캐릭터 완벽 소화
2020. 11.17(화) 17:00
도굴
도굴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도굴'에서 배우들의 유쾌한 케미스트리가 호평 받고 있는 가운데, 남다른 매력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배우 박세완이 주목 받고 있다.

영화 '도굴'(감독 박정배)에서 혜리 역을 맡은 박세완이 남다른 존재감과 재기발랄한 매력으로 맹활약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땐뽀걸즈'(2018), '언니'(2019), '오목소녀'(2018) 등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충무로 차세대 대세 스타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박세완은 드론을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21세기형 도굴꾼 혜리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잠깐 등장하는 장면에서도 모두를 집중시키는 대사는 물론, 삼겹살을 드론으로 조종하는 등 허를 찌르는 능청스러운 매력을 선보이며 완벽한 '신스틸러'로서 스크린을 장악한 것. 이에 관객들 역시 박세완의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에 호평을 전하고 있어 도굴팀의 또 다른 주역의 탄생에 주목하게 한다.

이렇듯 참여하는 작품마다 화제를 모으는 배우 박세완이 올 가을 극장가를 흥행 발굴로 빛내고 있는 '도굴'에 이어 국내 최초 주크박스 뮤지컬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에서도 활약할 것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첫사랑에 수줍어하는 여고생 어린 세연으로의 완벽한 변신과 함께 직접 뮤지컬에 도전하는 모습까지 선보일 것을 기대케 해 연말 극장가를 빛낼 박세완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캐릭터들의 다채로운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도굴'은 타고난 천재 도굴꾼 강동구(이제훈)가 전국의 전문가들과 함께 땅 속에 숨어있는 유물을 파헤치며 짜릿한 판을 벌이는 범죄오락영화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도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도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