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적재와 특별한 인연, 마지막 트랙 작업 함께했다"
2020. 11.19(목) 15:19
컬투쇼, 여자친구, 적재
컬투쇼, 여자친구, 적재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그룹 여자친구가 적재와의 특별한 인연을 소개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최근 컴백한 적재와 여자친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여자친구는 "적재와 특별한 인연이 있다"며 "정규앨범 마지막 트랙 '앞면의 뒷면의 뒷면'의 기타 연주를 맡아주셨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적재 역시 이 사실을 몰랐는지 "여기 있는 종이를 보고 알았다"며 "저랑 친하게 작업하는 작곡가 형님들이 여자친구분들 곡도 쓰신다. 그래서 제가 기타를 친 게 들어갔나 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여자친구 유주는 "마지막 곡인 만큼, 희망차면서 벅찬 음악이다. (적재가) 기타를 함께 해주셨다고 해서 설레어 하면서 왔다"라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여자친구 | 적재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