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ㆍ정려원 '류준열 사진전' 방문…"마음이 울컥"
2020. 11.19(목) 17:30
정려원 공효진, 류준열 사진전
정려원 공효진, 류준열 사진전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정려원이 사진작가로 데뷔한 류준열의 개인전을 방문해 눈길을 끈다.

정려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절친한 사이인 공효진과 함께 류준열 개인전을 찾은 사진을 19일 게재했다.

사진 속 정려원과 공효진은 지인들과 류준열의 작품 앞에서 개성 있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정려원은 "코로나로 인해 몸도 마음도 답답하게 지내던 차에 그저 바라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평화로운 일상이 그리워지는 전시를 보니 마음이 울컥했다"고 적었다.

이어 "앞으로도 이런 사진들을 보게 될 수 있을까. 그때는 정말 감사하면서 살아야지"라며 "고마워 정말"이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와 함께 공효진을 비롯한 다른 동료들과 함께 어깨동무를 하고 류준열과 함께 찍은 사진도 공개했다.

류준열은 지난 3일부터 개인전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Once Upon a Time…in Hollywood)'를 개최하고 있다. 류준열이 미국 할리우드에서 촬영한 17점의 사진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오는 29일까지로 연장됐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정려원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효진 | 류주열 사진전 | 정려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