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TV 생생정보' 보리밥→주꾸미, 인천의 안심식당
2020. 11.19(목) 18:42
2TV 생생정보
2TV 생생정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2TV 생생정보'에서 인천의 안심식당이 소개됐다.

19일 저녁 방송된 KBS2 교양프로그램 '2TV 생생정보'의 '코로나19 시대 안심식당을 찾아라'에서는 인천광역시의 맛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제작진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덜어먹기 가능한 도구 비치, 위생적 수저 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 등을 준수하는 음식점을 찾고자 인천으로 향했다.

이들은 첫 번째로 보리밥 집을 방문했다. 이곳은 위생적인 수저 관리로 눈길을 모았다. 포장은 물론 매일 끓는 물에 숟가락을 삶아 살균했다. 김영국 주인장은 "숟가락과 젓가락을 한꺼번에 수저통에 넣고 사용하는데, 포장으로 바꿨다"라고 말했다.

또한 전 직원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었으며, 개인 접시를 제공해 코로나19 위험을 최소화했다. 손님들은 "위생 관리를 철저하게 해 주시니까 마음 놓고 식사할 수 있다" "깨끗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 같다" 등의 호평을 내놨다.

두 번째로 찾은 곳은 주꾸미 집이었다. 이 집은 로봇 우주가 서빙을 담당해 시선을 끌었다. 주인장은 "손님들이 많이 힘들어한다. 좀 더 손님들이 안심하실 수 있을까 해서 하게 됐다"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2TV 생생정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2TV 생생정보 | 보리밥 | 쭈꾸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