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동국 "오남매, 박지성보다 잘생겼다고 응원"
2020. 11.22(일) 18:39
집사부일체
집사부일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집사부일체'에서 축구선수 이동국이 박지성에 대해 미안함을 드러냈다.

22일 저녁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이동국이 은퇴 후 처음 예능에 출연해 이승기, 신성록, 차은우, 김동현을 집으로 초대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과 이동국은 축구장에서 만남을 가졌다. 이승기는 "정말 기다렸는데 드디어 나와줬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동국은 "근데 사부가 되기에는 정말 부족하다"라고 털어놨다.

이동국은 "박지성처럼 박물관, 도로가 없다. 내가 할 수 있었던 건 현역 때 늦게까지 한 거다. 그걸로 밀어붙이려고 했는데, 이제 은퇴를 해서 자랑할 게 없다. 전 축구선수일 뿐이다"라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아이들에게 이런 데 나오는 게 부족하다고 말했는데, 박지성보다 잘생겼다고 하더라. 그 한마디에 용기를 내서 나왔다. 박지성에게 정말 미안하다"라고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집사부일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동국 | 집사부일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