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스페셜' 이날치 신유진 "판소리 내용, 관객에 들어올 수 있게 재구성"
2020. 11.22(일) 23:44
SBS 스페셜
SBS 스페셜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SBS 스페셜'에서 밴드 이날치 보컬 신유진이 반드시 지키는 원칙을 밝혔다.

22일 밤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SBS 스페셜'에서는 '조선 아이돌 이날치, 범 내려온다 흥 올라온다'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이날치 신유진은 판소리를 곡으로 옮길 때 반드시 지키는 원칙에 대해 "판소리, 사설, 음 모두 있는 그대로 가져왔다. 단지 저희가 사설들을 그 내용이 관객들한테 딱 들어올 수 있게 어떤 가사를 재구성한 정도다"라고 말했다.

대중음악평론가 김작가는 이날치 노래 가운데 '좌우나졸'에 대해 "미국 힙합 중에서도 랩 되게 빠르게 하는 그런 래퍼들과 붙여놔도 전혀 어색하지 않을 것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서정민갑 역시 "'범 내려온다'도 가요의 후렴구처럼 반복하면서 그 노래로 습득하고 즐길 수 있는 여지를 만드는 것이 컸다. 마치 소녀시대 노래와 같다"라고 전해 이목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SBS 스페셜']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BS 스페셜 | 신유진 | 이날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