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스트나인, 12월 중순 컴백 확정 "막바지 작업 중"
2020. 11.24(화) 17:55
고스트나인
고스트나인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신인 보이그룹 고스트나인(GHOST9)이 오는 12월 중순 컴백한다.

소속사 마루기획은 "고스트나인이 오는 12월 중순 컴백을 확정했다. 데뷔 앨범 '프리 에피소드 1 : 도어(PRE EPISODE 1 : DOOR)'의 연장선에 있는 앨범으로 첫 문을 열고 나온 고스트나인의 새로운 에피소드를 담았다. 데뷔 전부터 기획된 만큼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으며, 현재 막바지 작업에 한창"이라고 24일 밝혔다.

고스트나인은 지난 9월 데뷔 앨범 '프리 에피소드 1 : 도어'을 통해 가요계 첫 발을 내디뎠다.

당시 고스트나인은 K팝 아티스트 최초로 서울의 랜드마크 63빌딩에서 무대를 꾸미며, 역대급 쇼케이스 무대를 가졌다.

데뷔앨범은 태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에 오른 데 이어 미국 4대 힙합 매거진 디스이즈피프티(THISIS50)에서 자세히 다루며 '차세대 K팝 핫루키'로서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고스트나인은 데뷔곡 '띵크 오브 던(Think of Dawn)'을 통해 멤버들의 뛰어난 비주얼은 물론, 강력하고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을 뽐내며 완성형 그룹의 탄생을 알렸다.

이렇듯 고스트나인은 탈신인급 퍼포먼스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기몰이를 이어가며 K팝 유망주로 확고히 자리매김한 바, 새롭게 선보일 에피소드에 관심이 집중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마루기획]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고스트나인 | 마루기획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