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솔' 돌아온 이재욱, 고아라 눈물 '반전 종영' [종합]
2020. 11.26(목) 22:39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 이재욱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 이재욱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도도솔솔라라솔'의 이재욱이 혈액암을 이겨내고 5년 만에 고아라 옆에 돌아왔다.

26일 방송한 KBS2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극본 오지영·연출 김민경) 마지막 회에서는 선우준(이재욱)이 구라라(고아라) 곁으로 돌아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구라라는 연말 연주회를 준비했다. 하지만 선우준이 폭설로 비행기가 연착돼 연주회에 도착하지 못했고, 구라라는 선우준이 미리 보내 준 연습 영상에 맞춰 연탄곡으로 '반짝반짝 작은별' 변주곡을 연주했다. 모두가 좋아하는 가운데, 선우준이 혈액암 투병 중이라는 사실을 아는 김만복(이순재)는 눈물을 흘렸다.

이날 밤 구라라는 조윤실(서이숙)과 만났다. 구라라 집을 찾아온 조윤실은 "준이가 많이 아팠다"며 돌아오지 못한다고 이야기했고, 구라라는 오열했다. 구라라 뿐 아니라 차은석(김주헌)을 비롯한 동네 사람들 모두가 울며 선우준을 추억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5년 뒤, 구라라는 동네에서 가장 유명한 피아노 선생님이 됐다. 김만복은 사망했지만, 다른 동네 식구들은 오손도손 행복한 삶을 살고 있었다. 차은석(김주헌)은 이혼한 전 아내 오영주(이서안)와 결국 결혼을 결심했고 이를 구라라에게 알렸다.

이후 구라라의 학원으로 한 남자가 찾아왔다. 죽은 줄로만 알았던 선우준이었다. 구라라는 선우준에게 달려가 안겼다. 선우준은 완치 판정을 받기 위해 그간 구라라에게 연락을 하지 않았던 것. 구라라와 선우준은 재회의 기쁨을 나누며 엔딩을 맞았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도도솔솔라라솔']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고아라 | 도도솔솔라라솔 | 이재욱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