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거미, 출산 후 근황 "감격스러운 날들"
2020. 11.28(토) 01:06
유희열의 스케치북 거미 조정석
유희열의 스케치북 거미 조정석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거미가 출산 이후 처음으로 방송에 출연했다.

28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선 거미가 출산 이후 처음으로 방송에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이날 거미는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을 부르며 오프닝을 열었다. 지난 8월 첫 딸을 출산한 거미는 근황으로 "너무 신비스럽고 하루 하루 감격스러운 날을 보내고 있다"고 했다.

출산한지 3개월 된 거미는 "제가 몸 풀리면 나오겠다고 하지 않았나. 아직 몸이 덜 풀렸지만 '스케치북'에서 풀어야 하지 않나라는 생각에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거미는 조정석이 가창한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아로하'가 차트를 휘쓴 것에 대해 "올해 그 분이 OST상을 휩쓸지 않을까 싶다"고 했다.

그러면서 거미는 "오빠의 행사 섭외 문의가 저희 회사를 통해 들어온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거미 | 유희열의 스케치북 | 조정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