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방 출연자 코로나19 확진→악동뮤지션·트레저, 검사 완료 [종합]
2020. 12.01(화) 09:47
악동뮤지션
악동뮤지션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지난달 컴백 활동을 했던 그룹 악동뮤지션과 트레저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달 30일 "지난 28일 MBC '쇼! 음악중심'과 29일 SBS '인기가요' 출연자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당시 방송에 참여했던 악동뮤지션과 트레저, 그리고 동행 스태프들은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곧바로 코로나19 검사를 완료하고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30일 현재까지 증상이 나타나거나 방역 당국으로부터 검사 통보를 받은 이는 없지만 당사는 아티스트 및 임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해 방역을 강화하는 자발적이고 선제적인 조치를 취했다"며 "추후 검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신속히 정확한 사실을 알려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음악방송에 출연했던 그룹 업텐션 멤버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가요계는 집단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발빠른 대응에 나섰다. 그룹 멤버들 외에 수많은 스태프들이 스케줄에 동행하기 때문에 자칫 하면 대규모 집단 감염을 일으킬 우려가 있는 상황이기 때문.

특히 비토와 같은 날 음악방송에 출연했던 가수들은 밀접접촉자로 분류되지 않아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그중 그룹 씨엔블루, SF9 찬희, 노라조 팀, 스트레이키즈, 펜타곤 여원 등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려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밖에 비투비 포유, NCT U, 에스파, 스트레이키즈, 드리핀, 우즈, 나띠, 노라조, 스테이씨, 블링블링, 그들과 함께 한 스태프 등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악동뮤지션 | 트레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