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미 측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 [공식입장]
2020. 12.02(수) 11:30
거미
거미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가수 거미가 그룹 에버글로우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여파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2일 오전 티브이데일리에 "거미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고 밝혔다.

앞서 거미는 지난달 24일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 녹화에서 확진자 발생 소식을 접한 뒤 곧바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날 녹화에 참여한 에버글로우 멤버 중, 멤버 이런(왕이런)과 시현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거미와 에버글로우는 대기실 문밖에서 잠시 인사를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녹화에는 에버글로우와 거미뿐만 아니라 틴탑, 주현미, 김현철 등이 출연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거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