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불시착' '방법', 싱가포르 AACA서 수상…아시아 시장 주목
2020. 12.07(월) 16:37
사랑의 불시착, 방법
사랑의 불시착, 방법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사랑의 불시착'과 '방법'이 아시아 시장에서 주목받았다.

싱가포르에서 열린 '2020년 AACA(Asian Academy Creative Awards)'에서 '사랑의 불시착'(Crash Landing on You, 극본 박지은·감독 이정효)은 최고의 드라마 시리즈(Best Drama Series) 부문에서, '방법'(The Cursed, 극본 연상호·감독 김용완)은 최고의 오리지널 각본상(Best Original Screenplay) 부문에서 각각 수상했다.

매년 말 싱가포르에서 개최되는 'AACA'는 한 해 아시아 콘텐츠 시장을 리뷰하고 시상하는 아시아 최대 콘텐츠 시상식이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팬데믹 현상으로 온택트로 진행됐다.

'사랑의 불시착'은 지난해 말 tvN에서 방영,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국에 스트리밍 되며 한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서 신드롬적인 인기를 얻었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지난달 도쿄에서 열린 '도쿄 드라마 어워즈 2020'에서 외국 드라마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올해 초 tvN에서 방영한 '방법'은 영화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의 첫 드라마 극본작으로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는데, 뛰어난 작품성을 인정받으며 올해 초 프랑스 '시리즈 마니아(Series Mania)' 시상식의 인터네셔널 파노라마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뿐만 아니라 스페인에서 지난 10월에 열린 '세리엘리사도스 페스트 바르셀로나(Serielizados Fest Barcelona)' 스크리닝 행사에도 초청받는 등 세계적인 러브콜을 받았다.

'사랑의 불시착' 연출을 맡은 이정효 감독은 "세계 여러 나라에서 이렇게나 많은 분들이 드라마를 좋아해주실지 몰랐다. 드라마를 만드는 내내 즐거웠는데 많은 분들이 함께 즐거워해주셔서 기쁘다, 이 드라마를 위해 애써주신 많은 분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영광을 나누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방법'의 연상호 작가는 "드라마 극본 첫 도전 작인데,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기쁘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 상황이 진정되어 내년에는 이 기쁜 축제를 직접 가서 즐기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스튜디오드래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법 | 사랑의 불시착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