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민정 “코로나19 시국, 연말 파티 자랑? 본인 무식 인증”
2020. 12.19(토) 15:31
배우 배민정 코로나19 인스타그램 인스타 일침
배우 배민정 코로나19 인스타그램 인스타 일침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배민정(27)이 코로나19 위기 상황 속 집단 모임을 비난했다.

배민정은 18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병상이 없어서 6명이 사망했습니다. 의료 붕괴가 코앞인데 이런 시국에 홈 파티니 술자리니 연말 파티하시는 분들, 거기다 인스타에 자랑까지 하시는 분들, 그냥 본인 무식하고 머리 비었다고 소문내는 거예요"라는 일침을 날렸다.

그러면서 배민정은 "주변에 이런 사람들 있으면 말해주세요. 그거 옳은 행동 아니라고"라면서 "오지랖이니 유난 아니고 이 시국에 그런 행동하는 사람들이 무식한 거예요"라는 소신을 전했다.

또한 배민정은 "내가 SNS에 올리든 말든, 파티를 하든 말든 내 자유다 라고 생각하신다면 나의 자유는 어디까지나 남에게 피해주지 않는 선에서 지켜질 수 있다는 거 명심하세요"라고 덧붙였다.

배민정은 드라마 '투깝스', '그녀는 예뻤다', 영화 '태백권' 등에서 열연했다. 배민정 나이 1993년생으로 알려졌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배민정 | 인스타그램 | 코로나19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