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인표 "신애라, '차인표' 보고 측은하다고 하더라" [인터뷰 맛보기]
2021. 01.07(목) 11:59
차인표
차인표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차인표가 '차인표'에 대한 가족들의 반응을 전했다.

차인표는 7일 오전 온라인으로 넷플릭스 영화 '차인표'(감독 김동규) 공개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차인표'는 대스타였던 배우 차인표가 전성기의 영예를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코믹하게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가족들과 함께 넷플릭스 공개 당일에 영화를 관람했다는 차인표. 차인표는 아내 신애라의 반응에 대해 "제 아내는 이것 보다 더 코미디를 기대했던 것 같다. 물론 코믹한 장면도 나오지만 남편이 불쌍하게 나와서 측은하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또한 차인표는 자녀들의 반응에 대해서는 "우리 아들은 좋아했다. 아들로부터 친구들도 좋다고 하더라는 반응을 전해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차인표는 "딸들은 지금 사춘기다. 함께 영화를 봐준 것만으로도 감사하다. 거의 처음 있는 일이다. 와서 앉아 있어준 것만으로도 감사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차인표는 "중간에 가면 어떡하나 조마조마 했다"면서 "끝나고 나서 딸들이 '아빠 수고했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차인표가 주연으로 활약한 '차인표'는 넷플릭스에서 관람 가능하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넷플릭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차인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