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정열(10cm), 김신영에 영상편지 "전화로 화 안냈으면"(두시의 데이트)
2021. 01.12(화) 15:41
정오의 희망곡, 권정열, 십센치
정오의 희망곡, 권정열, 십센치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두시의 데이트'에서 가수 권정열이 신곡 '입김'에 대해 소개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시의 데이트')의 '미지의 초대석' 코너에는 가수 십센치(권정열)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안영미는 권정열의 등장에 "예전에 설렙파이브가 노래를 만들어달라고 집적댔었다"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권정열은 "그건 너무 좋고 감사했는데 김신영 씨가 부탁하는 방식이 너무 강압적이었다. 떼인 돈 받는 느낌으로 부탁하셨다. 그래서 반발심도 생겼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권정열은 "솔직히 말하면 곡이 안 나와서 못 드렸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여기서 멈추지 않고 뮤지와 안영미는 "혹시 김신영 씨에게 영상편지 남겨 줄 수 있냐"고 제안했고, 권정열은 "지금 네가 활동이 많으니 곡 작업에 대해 잊었겠지. 솔직히 말하면 영원히 잊었으면 한다"고 농담하면서도, "영미 씨 말 듣고 열심히 만들 테니, 전화로 화내지 좀 말아라"라고 해 두 DJ를 폭소케 했다.


그리고 곧 권정열은 "사실 (김신영이) 화낸 적은 없다"며 장난스레 웃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권정열 | 십센치 | 정오의 희망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