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빅톤, 주요 차트 상위권 안착
2021. 01.12(화) 16:33
빅톤
빅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빅톤(VICTON)이 성공적인 컴백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빅톤은 지난 11일 정규 1집 '보이스 : 더 퓨처 이스 나우'(VOICE : The future is now) 발표 직후인 오후 7시 기준, 타이틀곡 '왓 아이 세드'(What I Said)로 지니 9위, 벅스 27위로 주요 음원 차트 상위권을 기록하며 자체 음원 순위 최고 기록을 또 다시 경신했다.

타이틀곡 외에도 수록곡들이 벅스 등 음원 차트 100위 내에 진입하며, 차트 줄세우기로 남다른 성장세를 과시했다.

빅톤은 음원 공개 이후, 오후 8시 엠넷 방송과 M2 디지털 채널을 통해 전세계 생중계된 '빅톤 컴백쇼 더 퓨처 이스 나우'를 열고 팬들을 만났다. 이날 컴백쇼는 동시 시청자 수 1만여 명 가까이 기록하고, 국내 주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 상위권에 오르는 등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다.

정규 1집 첫 트랙 '인투 더 미러'(Into the Mirror)와 인트로 VCR로 화려한 컴백쇼의 포문을 연 빅톤은 수록곡 '플립 어 코인'(Flip A Coin) 무대를 선보였다. 또 멤버들은 각각 '왕'과 '반란군'으로 팀을 게임 대결을 펼쳤으며, 컴백 관련 진솔한 토크를 나누는 등 컴백쇼를 이끌어갔다.

특히 빅톤은 이날 정규 1집 타이틀곡 '왓 아이 새드'(What I Said) 무대를 최초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빅톤은 깊어진 성숙미와 강렬한 카리스마로 역대급 퍼포먼스를 선사하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어 특유의 청량한 에너지가 느껴지는 '서클'(Circle), 팬들 곁에 언제나 함께 있어 주겠다는 약속을 담은 팬 송 '위 스테이'(We Stay)까지 다채로운 신곡 무대를 꾸몄다.

막바지 빅톤 멤버들은 "정규 앨범 발매는 빅톤이 바랐던 수많은 꿈 중 하나였는데, 발표하게 돼 큰 행복"이라며 "정규 앨범도 그렇고, 컴백쇼도 그렇고 저희가 많이 얘기했던 것들인데 그게 다 예언이 된 게 아닐까 싶을 정도"라며 정규 앨범 발표와 컴백쇼 개최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또 "(컴백 활동이) 기대가 많이 되고 있다" "우리 앨리스(공식 팬클럽명) 저희 무대 보시고 조금이라도 힘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남다른 팬사랑을 드러내며 60여 분의 컴백쇼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컴백쇼 성료 및 음원 성적 경신으로 2021년 첫 컴백의 청신호를 환히 밝힌 빅톤은 오는 14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음악방송 무대를 시작하며 정규 1집 활동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플레이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빅톤 | 왓 아이 새드 | 플레이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