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남자' 이채영, 김희정 압박 "이시강 설득해라"
2021. 01.12(화) 20:00
비밀의 남자
비밀의 남자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비밀의 남자' 배우 이채영이 김희정을 압박했다.

12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극본 이정대·연출 신창석) 84화에서는 한유라(이채영)가 주화연(김희정)을 협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유라는 윤수희(이일화)를 집으로 불러 주화연을 압박했다. 그는 "차 한 잔 대접해드리고 싶었는데, 급한 일 있어서 아쉽다. 오늘만 날이 아니라 괜찮다. 어머니랑 이야기하다 보면 윤수희가 서지숙이라는 사실을 알게 될 거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주화연은 "언제부터 윤수희가 서지숙이라는 걸 알게 됐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한유라는 "얼마 안 됐다. 근데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 오늘 시간 괜찮으면 병원도 가고, 인터뷰도 하자"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유산됐다거나 아이를 데려온다고 할 것이다"라며 "어머니가 차서준(이시강)을 설득하면 그의 아이를 가질 수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이후 차서준은 한유라의 임신 사실이라는 기사를 보고 충격받았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비밀의 남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희정 | 비밀의 남자 | 이채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