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스테이' PD "예상치 못한 변수 등장, 임직원들의 성장기 주목"
2021. 01.15(금) 10:51
윤스테이
윤스테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윤스테이' 연출을 맡은 김세희 PD가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15일 방송되는 tvN '윤스테이'에서는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 최우식이 첫 번째 식사 준비에 돌입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손님들의 저녁 식사를 준비하느라 정신 없는 윤스테이 임직원들 앞에 각종 난관이 들이닥칠 예정이다. 주방을 책임지는 정유미, 박서준이 흡사 전쟁터 같은 주방에서 어떤 전술을 펼칠지 궁금증이 높아지는 대목이다.

주방과 다이닝 룸 사이의 긴 동선 때문에 홀 담당자들 또한 쉴 틈 없이 활약한다. 이서진, 최우식은 손님별로 분리된 식사 공간에 코스 요리를 차례로 전달하며 음식 소개까지 덧붙이고, 윤여정은 음식을 서빙하며 손님들에게 맛과 만족도를 체크한다.

김세희 PD는 "오늘 방송에서는 손님들에게 제대로 된 한식을 대접하기 위해 정성을 다하는 윤스테이 임직원들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들이 힘을 합쳐 만든 첫 번째 한식 코스 요리는 어떤 평가를 받을지 기대해달라"라고 밝혔다.

이어 "저녁 준비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변수들이 등장하지만, 손님의 만족을 위해 노력하는 임직원들의 성장기도 함께 주목해달라"라고 덧붙였다. 이날 밤 9시 1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서준 | 윤스테이 | 최우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