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민우혁 "연습하다 본 내 모습, 치명적"
2021. 01.16(토) 18:56
불후의 명곡 황치열 민우혁 에이프릴 세컨드 김재환 포르테 디 콰트로 김영흠
불후의 명곡 황치열 민우혁 에이프릴 세컨드 김재환 포르테 디 콰트로 김영흠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불후의 명곡' 민우혁이 치명적인 무대를 예고했다.

16일 저녁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故 김현식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황치열, 민우혁, 에이프릴 세컨드, 김재환, 포르테 디 콰트로, 김영흠 등이 무대를 꾸몄다.

이날 민우혁은 무대에 앞서 "연습을 하다가 거울을 봤는데 약간 치명적이더라"고 예고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이어 민우혁은 '사랑했어요'를 선곡했다면서 "무대 의상이 망사셔츠"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민우혁은 무대 의상인 망사 셔츠에 대해 "거의 모기장 수준"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준현은 민우혁이 뻔뻔스럽게 자신의 자랑을 늘어놓자 "많이 뻔뻔해졌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불후의 명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불후의 명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