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문화창고와 전속계약…전지현과 한솥밥 [공식]
2021. 01.18(월) 10:22
김소현
김소현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배우 김소현이 문화창고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문화창고는 18일 공식입장을 통해 "김소현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라고 밝혔다.

김소현은 2021년 첫 소식으로 배우 전지현, 서지혜 등이 소속된 문화창고와의 전속 계약 소식을 전하며 열일 행보를 기대케 하고 있다. 아역 배우부터 시작해 지금은 20대 최고의 여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그는 '조선로코 - 녹두전', '좋아하면 울리는', '도깨비' 등 많은 작품을 통해 장르를 불문한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았다.

전속계약을 체결한 김소현은 "새해를 시작하면서 좋은 소식을 알려드릴 수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 참여하는 작품들에서 더 발전된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김소현은 오는 2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2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서 평강/염가진 역을 맡아 색다른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이어 상반기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이하 ‘좋알람’)가 공개를 앞두고 있다.

이렇듯 김소현이 문화창고와 손잡고 선보일 열일 행보에 많은 이들의 관심을 드높이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소현 | 문화창고 | 전지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