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김수희 "트로트 열풍? 좋지만 두렵기도 해"
2021. 01.19(화) 08:34
아침마당
아침마당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아침마당'에서 가수 김수희가 트로트 열풍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19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서는 김수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수희는 트로트 열풍에 대해 "좋기도 하지만, 두렵다. 근데 어떤 칼럼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가운데, 트로트가 주는 힘은 어떠한 베스트셀러보다 낫다는 평가를 해주셨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어떤 글귀보다 감동을 받았다. 내가 잘 견뎌낸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김재원 아나운서는 "요즘 트로트 이야기를 하면 1박 2일 동안 할 수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김수희는 트로트 오디션에 출연하는 후배들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그는 "성공으로 가는 지름길을 위해 경연 프로그램에 나오는 것 같다. 근데 준비를 철저하게 해야 된다고 생각한다. 나는 그랬기 때문이다"라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아침마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수희 | 아침마당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