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과 밤' 남궁민, 종영까지 빛났다 '대상의 품격'
2021. 01.20(수) 07:26
낮과 밤, 남궁민
낮과 밤, 남궁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남궁민이 '낮과 밤' 종영까지 믿고 보는 배우의 저력을 보여줬다.

19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극본 신유담·연출 김정현) 최종회에서는 도정우(남궁민)가 백야 재단의 실체를 밝혀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도정우는 청와대 비서실장 오정환(김태우)를 통해 새 비밀연구소의 위치를 알아냈다. 도정우는 새로 만든 약물을 투약하려는 조현희(안시하), 공일도(김창완)를 발견, 이들과 대치했지만 곧 실험의 부작용으로 뇌압상승이 일어나 새로운 자아가 깨어났다. 도정우 역시 다른 하얀밤 아이들과 똑같이 해리성 인격장애를 겪고 있었던 것.

도정우는 더 강력해지고 악해진 채 백야 재단과 얽힌 사람들을 모두 없애려는 모습을 보여 등골을 서늘하게 했다. 이를 본 레이튼(이청아)과 공혜원(김설현)은 도정우가 본모습을 되찾길 애원했고, 도정우는 자신과 조현희만 남긴 채 비밀연구소에서 모두를 내보냈다. 그리고 도정우는 폭발과 함께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그러나 방송 말미, 1화 때 도정우가 표지판을 맞춰 범인을 잡은 유사한 장면과 함께 파란 사탕을 물고 있는 의문의 남자가 등장해 열린 결말을 암시했다.

남궁민은 1회부터 최종회까지 도정우를 보다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완벽하게 소화해 몰입도를 높였다. 자신이 만든 공식으로 인해 아이들이 실험에 이용당하다 목숨을 잃게 됐다는 죄책감과 함께, 어른들의 일그러진 욕망에 대한 분노, 진실을 밝히려는 정의감 등 복합적인 감정을 점층적으로 그려냄으로 도정우 캐릭터를 단단히 구축해냈다.

한편 '스토브리그'로 SBS 방송연예대상 대상을 수상하기도 한 남궁민은 바로 차가작 MBC 드라마 '검은 태양' 준비에 나설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낮과 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남궁민 | 낮과 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