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광장' 김수찬 "금반지 3개 장착, 손가락 더 있었으면"
2021. 01.20(수) 13:10
가요광장
가요광장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가요광장'에서 가수 김수찬이 열정을 드러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이하 '가요광장')의 '트롯 라디오 토토'에서는 김수찬, 윤수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수찬은 금반지 3개를 착용하고 등장,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는 "'가요광장'을 휩쓸기 위해 등장했다. 금값이 최고 경신 중이지 않나. 파이팅 넘치는 날이다. 개인적으로 손가락이 더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는 귀걸이, 피어싱은 안 하는 편이다. 사실 짝귀다. 한쪽 귀가 눌려 있다. 뱃속에서 머리가 커 그런 거다"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DJ 정은지는 "귀가 정말 예쁘다. 열매로 치면 탐스러운 느낌이다"라고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찬은 지난 14일 신곡 '사랑만 해도 모자라'를 발매했다. 중저음이 매력적인 김수찬의 목소리와 간드러지는 주현미만의 창법으로 환상적인 보컬 컬래버레이션을 완성시킨 댄스 트로트 곡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쿨FM '가요광장']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가요광장 | 김수찬 | 윤수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