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이찬원→정동원, 역대급 박빙 대결에 멘붕 사태 [T-데이]
2021. 01.21(목) 14:13
미스트롯2
미스트롯2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미스트롯2'에서 가수 이찬원, 정동원 등 마스터들이 역대급 대결에 당황한다.

21일 방송되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트롯2'에서는 '1대1 데스매치' 최후의 멤버들과 함께 대망의 진이 발표돼 또 한 번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막상막하 실력자들은 마스터들을 당혹스럽게 만들었다. 마스터들은 "이건 너무 어렵다" "몸이 아프려고 한다" 등 줄줄이 곡소리를 터트렸다. 이후 기존의 예상을 뒤엎는 결과가 연달에 공개되면서 모두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 가운데 특별 마스터 이찬원은 숨겨왔던 심사 지식을 발휘, 참가자들의 장점과 단점을 콕콕 집어냈고 약점을 보완할 수 있는 솔루션까지 제시하는 등 명실상부 '찬또백과'다운 카리스마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1대 1 데스매치' 경연이 끝난 후 영예의 '진' 발표 순간이 다가왔고, MC 김성주의 입에서 '진'이 호명되자 현장의 누구도 예상 못했다는 듯 스튜디오에 일순 정적이 흐르는 충격적 상황이 펼쳐졌다.

제작진은 "'마지막 기회'라는 사생결단의 의지로 가능성의 한계를 시험하는 트롯여제들의 분투가 감동과 전율을 선사할 것"이라며 "마지막 '1대 1 데스매치' 이야기는 단언컨대 더욱 강력하다.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조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스트롯2 | 이찬원 | 정동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