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주원 "김희선, 드라마 스태프 위해 커피숍 통째로 빌려"
2021. 01.23(토) 21:33
아는 형님 주원 아이비 박준면
아는 형님 주원 아이비 박준면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아는 형님' 주원이 김희선에 대해 이야기했다.

23일 저녁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주원 아이비 박준면이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주원은 인맥으로 김희선과 서장훈을 언급했다. 주원은 서장훈에 대해 "장훈이랑 예능에 한 번 나왔다. 그 다음에 중국집에서 부모님을 모시고 식사를 하는데 우연히 서장훈을 보게 됐다. 서장훈이 밥값을 다 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이상민이 서장훈에게 "너 어디 중국집 다니느냐"고 물었다. 이에 서장훈은 "그냥 사줄게 그런 소리 하지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원은 김희선과의 일화에 대해 "드라마 함께 촬영할 때 대기 할 장소가 없었다. 스태프 대기장소도 마땅치 않아서 누나가 커피숍을 통째로 빌렸다"고 말했다.

또한 주원은 껄끄러운 친구로 이수근을 언급했다. 이에 주원은 "내가 옛날에 친근감의 표현으로 형들에게 반말을 했다. 수근이 형이 '1박 2일' 할 때 불러서 '반말하는게 안 좋게 보일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JTBC '아는 형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희선 | 아는 형님 | 주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