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강숙 작가, 독특한 성격 "밝은 에너지 주는 좋은 사람"
2021. 01.23(토) 23:55
전지적 참견 시점 문소리 강숙 작가
전지적 참견 시점 문소리 강숙 작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강숙 작가가 독특한 면모로 눈길을 끌었다.

23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문소리가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문소리는 임순례 감독 환갑 축하 영상 편집을 위해 강숙 작가를 찾았다. 강숙 작가는 문소리가 연출한 영화 '여배우는 오늘도'에 출연한 배우이면서 캘리그래피, 콘티 작가, 일러스트레이터, 화가이기도 한 다재다능한 사람이었다.

강숙 작가와 만난 문소리는 얼싸안으면서 기쁨을 나눴다. 이어 먹을 것을 사러 간다는 문소리의 매니저에게 강숙 작가는 "난 준식이 형을 본 순간 이 매니저는 끝까지 가겠구나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문소리의 매니저는 강숙 작가에 대해 "어떻게 보면 과한? 그런데 좋게 과하셔서 밝은 에너지를 전달해주신다. 좋은 분이다"라고 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문소리 | 전지적 참견 시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