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그알' 발언에 사과→GS홈쇼핑 프로그램 중단 [종합]
2021. 01.24(일) 20:20
김새롬
김새롬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홈쇼핑 생방송 도중 '그알'을 언급한 것에 대해 사과한 가운데, GS홈쇼핑이 그가 출연하는 프로그램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김호성 GS홈쇼핑 대표이사는 24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날 '쇼미더트렌드' 방송과 관련해 사과드린다. 방송 중 출연자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님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실망스러움을 드렸다. GS 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고객님과 공감하고 함께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해 해당 프로그램의 잠정 중단을 결정하고 제작 시스템 등 전 과정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새롬은 지난 23일 SBS 교양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이하 '그알')와 동시간대 홈쇼핑 생방송에 출연, 제품에 대해 설명하던 중 "'그알' 끝났냐.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 물건을 사는 게 중요하다"라고 이야기했다.

이날 '그알'은 아동학대로 세상을 떠난 정인이와 관련된 후속 보도를 하고 있던 상황. 이에 누리꾼들은 김새롬의 발언이 경솔했다며 "애초에 언급한 게 잘못한 거다" "원래 생각 없는 사람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김새롬

논란이 이어지자 김새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다.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새롬 팬들 역시 성명문을 통해 "김새롬은 전날 홈쇼핑 생방송 도중 타 프로그램에 대해 경솔한 발언을 해 많은 대중의 질타를 받았다. 이후 그는 진심 어린 사과문을 게재하며 반성의 자세를 보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새롬에게 무차별적으로 악성 댓글을 달며 인격 모독을 서슴지 않는 누리꾼들이 있다"라며 "'정인이 사건'이 사회적으로 많은 국민들의 공분을 샀던 것을 김새롬 또한 모르지 않는 만큼, 해당 발언은 단순히 과욕에서 비롯된 실수일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김새롬 팬들은 "부디 관용을 베풀어 주시기를 간절히 호소드린다. 팬들 역시 해당 방송을 통해 아동 학대에 더욱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됐다. '제2의 정인이 사건'이 발생하지 않도록 앞으로도 예의 주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새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