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요미 "'미스트롯' 나갔다 통편집, 심각하고 진지하게 임해" (최파타)
2021. 02.16(화) 13:55
최파타 요요미 함연지
최파타 요요미 함연지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트로트 요정 요요미가 '미스트롯'에 출연했다가 통편집 당했다고 고백해 화제다.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는 가수 요요미와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출연했다.

이날 DJ 최화정은 "지금은 괜찮았겠지만 혹시 안 좋은 이야기를 들었던 적이 있나"라는 질문을 던졌다.

요요미는 "데뷔 후에 있었다"라며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 나갔는데 통편집 당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요요미는 "무대를 진짜 못했나보더라. 그 프로그램을 출연하면서 뭔가 깨달은 게 있다. 노래를 부른 가수가 행복해야 그 노래를 들었던 관객들에게도 행복이 전달되는 것 같더라. 그 프로그램에 너무 간절해서 심각하고 진지하게 경연에 임했다"라고 했다

또 "그게 관계자 분들이 보기에는 재미가 없었나보다. 예고편과 리액션 장면에는 등장했지만 무대는 방송되지 않았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요요미 | 최파타 | 함연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