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김향기x류현경x염혜란, '바나나차차' 장면 화제
2021. 02.22(월) 17:51
아이
아이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전 세대 관객들의 호평을 받으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아이'가 후반부 '바나나차차' 장면으로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화 '아이'(감독 김현탁·제작 엠씨엠씨)가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이 함께한 '바나나차차' 장면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바나나차차'는 중독성 있는 노래와 안무로 초등학생과 영유아들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곡이다. 영화의 후반부에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애니메이션 '뽀로로' 주제곡인 모모랜드의 '바나나차차'를 세 배우가 열창한 것.

촬영을 위해 곡을 처음 들어봤다고 밝힌 영채 역의 류현경은노래는 물론 율동도 외우고 맹연습을 했다며, '바나나차차'가 새로운 애창곡이 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혁이 역할을 맡은 아이도 촬영장에서 이 노래를 직접 불러주면 좋아했다고 밝히기도 해 눈길을 끈다. 노래 부르는 장면을 찍을 당시, ‘미자’ 역의 염혜란이 자연스럽게 노래의 템포를 높여 그 상황에 오롯이 캐릭터들이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기도 했다.극중 ‘아영’역을 맡은 김향기는 빨라진 템포에 맞춰서 노래하는 게 재밌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의 완벽한 연기 앙상블로 호평을 받고 있는 '아이'는 개봉 2주차에도 높은 평점을 유지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아이'는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아이 아영(김향기)이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류현경)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를 그린 영화.이 시대에 필요한 위로와 치유의 메시지를 관객들에게 전하며 뜨거운 입소문 흥행을 지속할 전망이다.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 세 배우의 '바나나차차' 열창 장면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아이'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아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