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림 "신민철 허벅지 두께=내 허리, 헐크 같다" (애로부부)
2021. 03.01(월) 22:18
애로부부, 혜림
애로부부, 혜림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원더걸스 출신 혜림이 태권도 선수 신민철과의 신혼 생활을 자랑했다.

1일 방송한 채널A·SKY 예능프로그램 '애로부부'에 혜림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혜림은 "신랑이랑 함께 '애로부부'를 본다. 시간만 된다면 함께 오고 싶어 했다"며 "방송을 같이 보면서 대화의 시간을 가진다. 토론하고, 도움이 된다. 아직까지는 문제가 있었던 적이 없고, 서로 배우는 것 같다"고 말했다.

혜림은 "신랑 한쪽 허벅지 사이즈랑 내 허리 사이즈가 같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MC 최화정은 "이거 기사 거리다"라고 놀라워 했다. 혜림은 "7년 만났지만 볼 때마다 놀랐다"고 말했다.

홍진경은 "그럼 침대로 매일 안고 가느냐"고 물었고, 혜림은 "안고 가지는 않는데, 힘이 확실히 세서 벽을 부술 것 같은 느낌이 있다. 힘이 주체가 안된다. 헐크 같다. 잠옷도 헐크를 입는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애로부부 | 혜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