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측 "이나은 광고 잠정 중단, 모델 지속 여부? 시기상조" [공식입장]
2021. 03.03(수) 11:01
이나은
이나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그룹 에이프릴 이나은의 동서식품 광고가 잠정 중단됐다.

동서식품 측은 3일 티브이데일리에 "현재 여러 논란에 휩싸인 이나은이 등장한 포스트 콘푸라이트바 광고 중단을 결정했다"라며 "아직 사실 관계가 명확히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모델 활동 지속 여부에 대해서 이야기할 단계는 아니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전 에이프릴 멤버 동생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을 통해 작성자는 "누나는 연기를 하고 싶어 에이프릴에서 탈퇴했다고 알려졌지만 그건 사실이 아니다. 누나는 그룹 내에서 큰 괴롭힘과 왕따를 당해왔고, 그 일로 공황장애와 호흡 곤란 등 많이 힘들어했다"라고 주장했다.

특히 그는 이나은이 이현주의 텀블러에 청국장을 넣어 괴롭히거나, 이현주의 운동화를 훔쳤다고 밝혔다. 이후 이나은은 막말, 학교 폭력, 열애설 등 다양한 의혹에 휩싸이며 큰 파장을 일으켰다.

한 누리꾼은 과거 이나은이 지인에게 "너도 고영욱에게 성폭행 당하고 싶냐"라고 막말을 했다며 관련 자료를 공개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초등학교 6학년 시절 이나은에게 이유 없는 욕설을 듣고 그가 속한 일진 무리에게 따돌림을 당했다고 토로했다.

뿐만 아니라 에이프릴을 옹호한 에이젝스 윤영과의 열애설도 불거져 화제를 모았다. 이에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관련 루머들이 모두 사실이 아니며, 법적 대응을 예고하며 맞서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에이프릴 | 이나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