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 소속사 "학폭 제보 받아 취합, 해결 위해 최선 다할 것" [전문]
2021. 03.03(수) 11:08
지수
지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지수의 학교폭력(학폭) 가해 의혹에 대해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3일 오전 지수 소속사 키이스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사실 관계 파악과 더불어 배우 당사자 및 당사는 해당 사안의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당사는 본 사안을 중대히 인지하고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려고 한다. 우선, 지목된 시점으로부터 시간이 상당히 흘렀기에 사실 여부 및 관계를 파악하는데 시간이 필요함에 미리 양해를 구한다"며 소속사 이메일을 통해 제보를 받겠다고 밝혔다.

이어 "제보를 왜곡 없이 사실 그대로 취합하겠다. 또한 게시자 및 사안을 제기한 분들이 허락하신다면 의견을 직접 청취하고자 한다"며 "사실 관계 파악과 더불어 배우 당사자 및 당사는 해당 사안의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또한 지수 소속사는 "다만 이와는 별개로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부분을 지속적으로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 글은 자제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2일 오후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배우 지수는 학교폭력 가해자입니다'라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자신이 지수의 중학교 동문이라고 밝히며 지수가 학폭 가해자, 폭력배, 양아치라고 주장했다. 중학교 2학년인 2007년부터 본격적으로 학교 일진으로 군림해 학우들을 괴롭혔다며 구체적인 일화를 적었다.

이후 추가 폭로글들이 등장하면서 논란이 커졌다. 고등학교 시절 지수가 주민등록증을 위조해 클럽에 드나들었고, 동성 성폭행, 중학생과 성관계 후 동영상을 친구들과 돌려보는 등의 악행을 저질렀다는 글까지 등장해 진위 여부에 관심이 쏠렸다.

지수는 KBS2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 출연 중이다.

이하 지수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키이스트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는 소속 배우 지수에 대하여 작성된 게시글과 관련 내용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당사는 본 사안을 중대히 인지하고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려고 합니다.

우선, 지목된 시점으로부터 시간이 상당히 흘렀기에 사실 여부 및 관계를 파악하는데 시간이 필요함에 미리 양해를 구합니다.

먼저 해당 사안에 대하여 안내 드리는 이메일 rpt@keyeast.co.kr로 제보를 받고 왜곡 없이 사실 그대로 취합하겠습니다. 또한 게시자 및 사안을 제기한 분들이 허락하신다면 의견을 직접 청취하고자 합니다.

사실 관계 파악과 더불어 배우 당사자 및 당사는 해당 사안의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다만 이와는 별개로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부분을 지속적으로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 글은 자제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지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