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사이코러스' 가오리춤→쩍벌춤 '완벽 적응'
2021. 04.04(일) 19:58
코미디 빅리그 사이코러스, 브레이브걸스, 황제성 양세찬
코미디 빅리그 사이코러스, 브레이브걸스, 황제성 양세찬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코미디빅리그'에서 양세찬, 황제성이 콩트에 웃음을 참지 못했다.

7일 저녁 방송한 tvN 예능프로그램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 속 코너 '사이코러스'에 브레이브걸스(민영 유정 은지 유나)가 출연했다.

이날 그룹명을 들은 양세찬은 "브레이크 걸렸다고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황제성은 "싸이 애들이면 돌아가라"라며 싸이에게 서운함을 드러냈고 "이제 너 와도 안 받아줘. 오지 마"라고 외쳤다. 이에 브레이브걸스는 프로듀서 용감한형제가 만든 그룹임을 설명했고, 황제성은 "그 목에 키스마크 있는 사람?"이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이들은 브레이브걸스 '운전만 해'에 맞춰 기상천외 코러스를 넣었다. 헤어진 여자친구의 대리기사로 재회한 상황을 콩트로 풀어낸 것. 멤버들은 웃음을 참으며 힘겹게 노래했다.

이어 히트곡 '롤린' 무대도 펼쳐졌다. 황제성 양세찬은 "BTS에게 아미가 있다면 브걸에는 코리안 아미가 있다"며 '군통령' 브레이브걸스를 추켜 세웠다. 이어 가오리춤 파트에서는 "롤린 롤린 롤린"이라는 가사 대신 "얼린 얼린 콜라"라는 가사로 웃음을 더하고, 기존 안무와는 다른 쩍벌춤을 췄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코빅']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브레이브걸스 | 사이코러스 | 코빅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