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더보이즈, 1차 경연부터 퍼포먼스 킹 등극? '수중 촬영' 도전
2021. 04.08(목) 20:22
킹덤
킹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킹덤'에서 더보이즈가 수중 촬영에 도전했다.

8일 저녁 방송된 엠넷 예능프로그램 '킹덤: 레전더리 워'(이하 '킹덤')에서는 여섯 남자 아이돌 그룹(비투비, 아이콘, SF9, 더보이즈, 스트레이 키즈, 에이티즈)의 1차 경연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1차 경연 첫 무대는 더보이즈가 맡게 됐다. 더보이즈가 1차 경연서 선보일 무대는 'No Air'였다.

선곡의 경우 금방 정한 더보이즈였지만, 퍼포먼스에 대한 고민은 길어졌다. 경연마다 화려한 퍼포먼스로 화제를 모았던 바, 높아진 기대감을 충족시켰어야 했던 것. 더보이즈 뉴는 "'진짜 이런 거까지 해야 '킹덤'을 할 수 있는 건가?"라며 걱정을 내보였고, 그러면서도 "가사를 더 살려서 톡 건드리면 으스러질 듯한 느낌을 살렸으면 좋겠다"는 아이디어를 제공했다.

여기에 백구영 안무가가 퍼포먼스에 대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 "입수를 해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고. 이를 색달리 생각한 멤버들은 아무런 고민 없이 수중 촬영이 가능한 스튜디오를 찾아 수중 촬영을 진행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엠넷 '킹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킹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