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아도 꿈결' 조한결, 김인이에 "내가 아기랑 너 책임지겠다"
2021. 04.08(목) 20:43
속아도 꿈결
속아도 꿈결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속아도 꿈결' 조한결이 김인이에게 책임지겠다는 약속을 했다.

8일 저녁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극본 여명재·연출 김정규) 8회에서는 임헌(조한결)이 금민아(김인이)를 만났다.

이날 임헌은 바뀐 번호로 금민아에게 전화를 걸었다. 금민아는 "내가 널 왜 만나냐. 이 번호는 또 뭐냐. 나 다시 차단할 거다"라 했지만, 집까지 찾아오겠다는 임헌에 어쩔 수 없이 집 밖으로 나섰다.

임헌을 마주친 금민아는 "이제 협박하는 데 맛들였냐. 집에를 와?"라고 소리쳤지만, 임헌은 "난 괜찮은데, 난 하나도 안 아픈데 우리 아기 놀라잖아"라고 뻔뻔 히 답했고, 이에 금민아가 "우리 아기? 내 거다. 내 아기다. 넌 상관없다 하지 않았냐, 지금 와서 무슨 소리냐"고 반박하자, 임헌은 "내가 잘못했다. 그땐 나도 너무 당황해서 그랬다. 그런데 이젠 아니다. 너랑 우리 아기, 내가 다 책임지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임헌은 "네가 어떻게 책임지냐"는 말에 "일단 사랑해. 나 너 없으면 안 된다. 헤어져 있는 동안 죽다 살았다. 그니까 어떻게든 뭐든 하겠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속아도 꿈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속아도 꿈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