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치코치' 이수근 "첫 스탠드업 코미디, 설레고 긴장됐다"
2021. 07.07(수) 11:30
이수근의 눈치코치
이수근의 눈치코치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이수근의 눈치코치'의 이수근이 처음으로 스탠드업 코미디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스탠드업 코미디 '이수근의 눈치코치'의 제작발표회가 7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김주형 PD와 이수근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수근은 스탠드업 코미디에 도전한 소감에 대해 "공개 코미디와는 느낌이 완전히 다르더라. 큰 웃음보단 내 이야기를 담아봤는데 어떻게 보일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수근은 기존에 하던 코미디와의 차이점에 대해선 "공개 코미디는 사전에 회의를 통해 짜서 하는 형식이다. 그러다 보니 관객들이 언제 웃을지, 또 어떤 개그가 먹히는지 이미 알고 있다. 그런데 단독으로 마이크를 통해 쇼를 이끌어 간다는 게 설레면서도 긴장이 됐다. 오랜만에 느껴보는 감정이었다. 사전에 만들면 자신감이 있기 마련인데 스탠드업 코미디는 모든 게 실시간이었다. 그래서 무대에 떨어본 적이 한 번도 없는데 이번엔 살짝 겁이 났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수근의 눈치코치'는 25년간 누구보다 빠른 '눈치력'으로 치열한 예능 정글에서 살아남을 수 있었던 노하우와 '사람' 이수근의 인생 이야기를 담아낸 넷플릭스 스탠드업 코미디로, 오는 9일 첫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넷플릭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눈치코치 | 이수근
싸이월드공감